뉴스 > 스포츠

FIFA도 놀란 정정용호 “아르헨티나에 쇼크 줬다”

기사입력 2019-06-01 14: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안준철 기자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 대표팀이 아르헨티나를 꺾고 16강에 진출하자 국제축구연맹(FIFA)도 놀랍다는 반응이다.
U-20 대표팀은 1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티히에 위치한 티히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르헨티나와의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F조 3차전에서 전반 42분 오세훈, 후반 12분 조영욱의 골에 힘입어 2-1로 이겼다.
이로써 한국은 아르헨티나와 같은 승점을 기록했지만 골득실에서 밀렸다. 아르헨티나는 +4(득점 8, 실점 4), 한국은 +1(득점 3, 실점 2)다.
한국은 아르헨티나를 꺾고 2019 FIFA U-20 월드컵 16강에 진출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 한국은 아르헨티나를 꺾고 2019 FIFA U-20 월드컵 16강에 진출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FIFA는 경기 후 한국의 승리 소식을 알리며 “한국이 아르헨티나에 쇼크를 안기고 16강 진출에 성공했다”며 놀랍다는 반응을 전했다.
이어 “아르헨티

나는 동점골을 위해 압박했지만 나아지지 않았다. 조영욱의 두 번째 골이 터지자 한국의 승리에 대한 의심은 완전히 사라졌다”고 설명했다.
한국의 16강 상대는 숙적 일본으로 정해졌다. 한국은 오는 5일 오전 0시 30분 폴란드 루블린에서 숙명의 한일전을 치른다. jcan1231@maekyung.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30만 카페 팔아요"…회원 정보 유출 '불안'
  • '지지율 1위' 이재명 달라진 위상…민주당 의원들 '북적'
  • 코스닥 21년 만에 1,000P 봤다…외국인 매도에 하락 마감
  • [탄소제로] 하루 버려지는 플라스틱 '5톤 트럭 1700대'…"재활용 절반은 폐기"
  • [픽뉴스] 집도 팔고 금도 파는 편의점/ 최악의 대통령/ 아파트 부자 의원들
  • 각목으로 12살 때린 태권도장 사범…자격정지에도 계속 근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