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국인이 가장 존경하는 남성' 1위는 오바마…존경하는 여성 1위는 15년 연속 클린턴

기사입력 2016-12-29 14:47

'미국인이 가장 존경하는 남성' 1위는 오바마…존경하는 여성 1위는 15년 연속 클린턴

오바마/사진=연합뉴스
↑ 오바마/사진=연합뉴스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9년 연속 미국인이 가장 존경하는 남성 1위로 뽑혔습니다.

여론조사기관 갤럽이 지난 7~11일 성인 1천28명을 상대로 실시해 28일(현지시간) 공개한 조사 결과, 오바마 대통령은 22%의 지지를 얻어 1위를 차지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은 15%의 지지로 2위에 그쳤으며 프란치스코 교황이 4%, 미 대선에서 아웃사이더 돌풍을 일으킨 '민주적 사회주의자'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의 2%로 각각 뒤를 이었습니다.

갤럽이 지난 70년간 이 조사를 시행한 이래 현직 대통령은 모두 58차례 1위를 차지했다고 갤럽은 밝혔습니다.

여성 부문에서는 트럼프 당선인에게 이번 대선에서

패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이 15년 연속 1위를 차지했습니다.

지지율은 12%였습니다.

2위는 퍼스트레이디인 미셸 오바마로 지지율은 8%를 기록했으며, 앙겔라 메르켈 총리와 유명 토크쇼 진행자인 오프라 윈프리가 각각 3%의 지지율로 공동 3위로 나타났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