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일본 작년 아동학대 신고 건수 사상 최다

기사입력 2018-08-30 15: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작년 일본 아동학대 신고 건수가 27년째 증가하며 사상 최다인 13만3000건을 기록했다.
후생노동성은 전국 210곳의 아동상담소가 작년에 대응한 아동학대 건수는 13만3778건으로 집계했다고 교도통신과 NHK가 30일 전했다.
이는 후생노동성이 집계를 시작한 1990년 이후 27년 연속 증가세다.
전년과 비교한 건수는 1만1203건이 늘어나 9.1% 증가했다.
가장 많은 학대 내용으로는 아동 앞에서 행해지는 가정 폭력, 폭언, 무시 등 심리적 학대가 7만2197건으로 전체의 54% 차지했다. 신체적 학대가 3만3223건(24.8%), 육아방임 2만6818건(20%), 성적 학대 1540건(1.2%)으로 뒤를 이었다.
후생노동성은 이와 함께 2016년도에 발생하거나 발각된 아동학대 사망 사건은 총 77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 중 33명(42%)이 만 1세가 안 된 영아

였다.
후생노동성은 "아동 앞에서 행해진 가정 폭력 정보를 경찰로부터 받을 수 있게 됨에 따라 대응 건수가 증가하는 것으로 분석됐다"며 "아동상담소뿐만이 아니라 시초손(市町村·기초지방자치단체)과 협력해 아동학대를 방지할 수 있는 체제구축에 더욱 힘쓰겠다"고 설명했다.
[디지털뉴스국 손지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죽으면 내가 책임질게"…구급차 막은 택시기사, 1심서 징역 2년
  • [속보] 질병청 "현재까지 독감백신 접종 후 사망자 총 9명"
  • 진중권, '탈당' 금태섭에 "잘 했다, 어차피 그 당은 안 바뀐다"
  • 8년간 못 움직인 남성, 수면제 먹고 20분만에 '멀쩡'
  • 토지관련 증명서, 내일부터 신청·발급 한 번에 받는다
  • '인천 라면 형제' 동생, 상태 악화됐다…다시 중환자실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