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은평뉴타운 공사비 판교보다 높아...'고분양가' 논란

기사입력 2006-09-15 06:42 l 최종수정 2006-09-15 06:42

'고분양가' 논란이 일고 있는 은평뉴타운의 건축비가 판교신도시 중대형에 비해 평당 50만원 이상 비싼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SH공사에 따르면 은평뉴타운 중대형 분양가는 평당 1천391만~1천523만원 선으로 이중 공사가 밝힌 땅값은 평당 791만~893만원, 각종 가산비용와 부가세 10%를 포함한 건축비는 평당 600만~630만원입

니다.
이에 비해 대한주택공사가 공개한 판교신도시 중대형 건축비는 평당 542만~582만원 선으로 은평뉴타운에 비해 평당 50만~60만원 정도가 쌉니다.
때문에 판교와 달리 SH공사가 분양가 상한제 대상이 아니라는 점을 이용해 공사비를 너무 높게 책정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