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한 "합당 바람직" 민 "이종교배"

기사입력 2006-09-21 15:02 l 최종수정 2006-09-21 15: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나라당이 계속해서 민주당에 구애의 손길을 뻗치고 있습니다.
강재섭 대표는 지역간 감정을 해소하기 위해 민주당과의 연대가 바람직하다고 말했습니다.
민주당은 매몰차게 뿌리쳤습니다.
한성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한나라당 안팎에서 민주당과의 합당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이 계속해서 제기되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강재섭 대표가 직접 나서 민주당과 한나라당이 합쳐질 수 있다면 아주 바람직한 일이라고 말했습니다.

인터뷰 : 강재섭 / 한나라당 대표
-"지역간 감정을 해소하기 위해 민주당과 한나라당이 합쳐질 수 있다면 아주 바람직한 일이다."

강 대표는 그러나 일방적 추진은 안된다며 연대 이전에 사학법 등 정책문제에 대해 조금씩 공조를 하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습니다.

김무성 의원이 제기한 헤쳐모여식 신당창당에 대해서는 상상할 수 없는 일이라며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습니다.

이에 대해 민주당은 반대 입장을 분명히 하며 정권부터 잡고 보자는 얄팍한 술수라고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두 당의 합당은 이종교배와 같은 위험한 장난으로 합당은 있을 수 없다고 일축했습니다.

인터뷰 : 유종필 / 민주당 대변인
-"서동요처럼 자꾸 이야기

하고 퍼뜨리는 남이야 죽든 말든 나만 살고 보자는 이기적 발상이다. 근시안적 주장이다.

한성원 / 기자
-"대권주자에서 부터 당 대표까지 당안팎에서 호남 연대론이 제기되는 가운데 이른바 한민 공조가 정치권에 미묘한 파장을 불러오고 있습니다.
mbn뉴스 한성원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北 김여정, '대남업무 총괄 지휘'…2인자 재확인
  • [속보] 어제 신규확진 51명…8일만에 다시 50명대 급증
  • 미 대선 '시계 제로'…코로나 이어 '흑인사망'
  • 미, 일자리 '깜짝 증가'…다우지수 3% 급등
  • 세계 확진 매일 10만명씩 증가…"다시 급증세"
  • 강남 한복판 치과의사 5500명 모이는 행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