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대한항공, 실적호전 저평가 매력"

기사입력 2006-11-07 08:37 l 최종수정 2006-11-07 08:3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대신증권은 대한항공의 실적 호전 전망과 저평가 매력 등을 감안해 목표주가를 3만9천600원에서 4만2천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습니다.
양지환 연구원은 대한항공에 대해 "항공수요의 지속적인 성장과 유가

안정화 등으로 내년에는 매출액이 8조 2천억원까지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양 연구원은 대한항공의 현 주가는 주가수익비율(PER) 9.5배에 거래되고 있어 저평가 매력이 높다고 평가하고, 특히 외국인지분율이 16%로 높아진 것도 이런 인식이 반영 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피해자는 여성…최윤희 차관이 더 큰 역할 해달라"
  • 이낙연, 당 대표 출마선언서 '책임' 7번 언급…"가시밭길 마다 않겠다"
  • "감시 스트레스에 공황장애도"…CCTV로 감시하는 '빅브라더' 사장님들
  • 백영재 한국필립모리스 대표 "'전자담배 판촉 금지 법률안' 유감"
  • 중국 여성, 홍수로 물에 띄운 비상용 타이어 위에서 '출산' 화제
  • 하태경 "정의당, 안희정에만 왜이리 가혹…참 못됐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