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재경차관 "부동산 PF부실 필요하면 조치"

기사입력 2007-09-13 12:02 l 최종수정 2007-09-13 12: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임영록 재정경제부 제2차관은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 PF와 관련해 실태 점검 결과를 토대로, 필요할 경우 적절한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임 차관은 재경부 정례브리핑에서 최근 지방 아파트 미분양 증가로 인해 건설회사의 유동성 문제가 불거

지고 있다는 지적과 관련해 이 같이 밝혔습니다.
임 차관은 다만 일반적으로 부동산 PF 관련 유동화 증권은 상대적으로 우량한 은행이 취급한 대출채권을 기초로 이뤄졌고 상당 부분 은행 등이 유동화 증권에 대해 매입 약정을 하고 있다면서 부실 우려가 크지 않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대전 대형 아웃렛 화재 사망자 3명으로 늘어
  • 박홍근 "尹, 언론·국민 상대로 협박정치…사과하고 박진 즉각 해임해야"
  • "지금 뭐 봐?" SKT 광고서 장원영과 함께 나온 여성, 정체는?
  • '비속어 논란' 윤 대통령 "사실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가상기자 뉴스픽]
  • [영상] 거대 가슴 보형물 하고 수업한 캐나다 교사…학교 측 "복장 지적은 불법"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