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하나금융투자, `광명의료복합클러스터` 금융업무 약정 체결식

기사입력 2018-03-05 15: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왼쪽부터 이창엽 광명하나바이온 대표이사, 양기대 광명시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이철희 중앙대병원 새병원추진단장이 5일 광명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금융업무 약정식에 참...
↑ 왼쪽부터 이창엽 광명하나바이온 대표이사, 양기대 광명시장,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 이철희 중앙대병원 새병원추진단장이 5일 광명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금융업무 약정식에 참석했다. [사진 출처 = 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광명하나바이온과 '광명의료복합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금융업무 약정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체결식은 의료복합클러스터의 건축허가가 완료되고 본격적인 PF 금융업무 약정을 체결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을 비롯해 이창엽 광명하나바이온 대표이사와 양기대 광명시장, 이철희 중앙대병원 새병원추진단장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광명시의료복합클러스터의 총 사업비는 약 7500억 원 규모다. KTX광명역세권지구 도시지원시설용지인 1-2BL, 광명시 소하동 1344번지 일대에 의료시설과 지식산업센터를 건립하는 게 핵심이다.
하나금융투자와 시행사인 광명하나바이온은 빠른 시일 내 자금을 조달해 일정대로 착공, 준공할 계획이다. 종합병원은 다음달 중 착공해 2021년 3월 개원하는 게 목표다. 2020년 말에 준공하는 대규모 지식산업센터는 광명시의 의료R&D 핵심 지구로 성장할 전망이다.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사장은 "광명시에 대학종합병원을 건립해 시민들의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지식산업센터을 신축해 지역 일자리를 창출하겠다"며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수 있도록 혼

신의 힘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광명시 34만 시민의 숙원사업인 종합병원 유치의 첫 발을 딛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광명시는 수도권 서남부 지역의 의료메카로 부상해 지역 경제발전은 물론 주민 건강생활 증진에도 크게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디지털뉴스국 이가희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임진강 폭우에 군남댐 수문 전부 개방…주민들 긴급 대피
  • 가평에서 토사에 펜션 완파…3명 숨진 채 발견
  • '성추행 의혹 외교관' 귀국 인사조치…언론플레이엔 '유감' 표명
  • 홍천 캠핑 확진자, 선릉역 커피전문점에 30분 머물러…"연쇄 감염 확인 중"
  • 서울 16개 하천 출입통제…홍제천·불광천 한때 범람 위험 '대피경보'
  • 윤석열 침묵 깨고 직접 쓴 인사말 보니…각종 논란 입장 담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