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중소손보사, 대형손보사 담합혐의 제소

기사입력 2008-06-30 19:20 l 최종수정 2008-06-30 19: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중소형 손해보험사들이 대형 손보사들을 담합 혐의로 공정거래위원회에 제소하는 등 손보사 간 내분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제일화재와 한화손해보험, 흥국쌍용화재, 롯데손해보험, 그린손해보험 등 중소형 손보사들은 최근 삼성화재, 현대해상, 동부화재, LIG손해보험 등 4개 대형사를 담합 혐의로 공정위에 제소했습니다.
이들 대형사는 컨소시엄을 구성해 건설공제조합과 근로자 재해 공

제사업 업무협정을 맺고 근로자 재해 보험(근재 보험)을 독점 판매하고 있습니다.
근재 보험은 건설업체 근로자가 산재보험의 보상 한도를 초과하는 업무상 재해를 입을 경우 그 초과분을 보상해주는 상품으로, 지난해까지만 해도 개별 건설회사와 보험사 간 계약을 통해 판매됐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영상] 한미, 지대지미사일 동해로 발사…강릉, 섬광과 폭발로 난리
  • 행안부 "여가부 폐지 후 복지부 산하 본부로"…조규홍 "효율적"
  • '화재' 현대아울렛 대전점 보상안 발표…1천 명에 생활지원금 지급
  • "박수홍 병원 실려간 후, 아들 폭행한 부친은 형수와 식사"
  • [영상] '뿌리면 옷이 된다?'…파리패션위크서 신물질 활용한 드레스 공개
  • 마약 하는 부모와 살던 2살 아기 사망…"아기 모발서 마약 성분 검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