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유시민 작가 28일 `썰전` 마지막 방송…"정치비평과 작별"

기사입력 2018-06-27 09:52


정치인 출신 유시민 작가가 JTBC '썰전'에서 2년 반 만에 하차한다.
27일 제작진에 따르면 유 작가는 "이제 정치에서 더 멀어지고 싶어 정치비평의 세계와 작별하려 한다"며 "앞으로는 자유로운 시민으로서 본업인 글쓰기에 더 집중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유 작가는 '썰전'을 통해 "세상과 정치를 보는 제 관점과 해석을 제시하려고 노력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제 견해가 언제나 옳다거나 제 주장이 확고한 진리라고 생각한 적은 없었다. 다만 시청자들이 저마다의 정책적 판단을 형성

하는 데 참고가 되기를 바랐을 뿐이다"며 "제 말에 상처받은 분이 계시면 너그럽게 용서해달라"고 청했다.
감사의 인사도 잊지 않았다. 유 작가가 출연하는 마지막 방송은 오는 28일 방송된다.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유 작가의 뒤를 이어 진보 측 패널로 출연한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