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김종훈 "미, 자동차 개방불가 고수"

기사입력 2006-10-25 22:52 l 최종수정 2006-10-25 22: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종훈 한미 자유무역협정 우리측 수석대표는 미국이 아직 자동차 관련 품목을 관세철폐 유예 항목으로 존치시키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대표는 자동차 부품 관세철폐

계획을 앞당기도록 미국을 압박할 예정이라고 강조하며, 그간의 상품 분야 협상의 핵심현안에 진전이 없었음을 확인했습니다.
다만 미국이 천여개 품목의 관세를 즉시 철폐하겠다는 수정안을 냈다며, 이에 따라 미국의 관세 즉시 철폐 품목 비중은 77% 정도가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윤미향, 정의연 마포 쉼터 소장 죽음에 오열
  • MS CEO "한국 디지털 뉴딜은 새로운 기회"
  • 영동 금강서 10살 초등생 물에 빠져 사망
  • 롯데월드 "확진자 방문으로 영업 종료"
  • 무쓸모 땅값 부풀려 판매한 '기획부동산' 일당
  • 용인서 7명 추가 확진…리치웨이·쿠팡물류센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