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윤 위원장 "론스타-국민은행 계약 제재 힘들다"

기사입력 2006-11-01 17:52 l 최종수정 2006-11-01 17: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증현 금융감독위원장은 1일 론스타와 국민은행과의 계약을 제재하기 힘들다고 밝혔습니다.
윤 위원장은 오늘 국회 정무위원회 국감에 출석해 "론스타와 국민은행의 계약은 사적 자치에 의한 계약"이라며 "법적

근거없이 지치하기 어렵다"고 답변했습니다.
론스타의 외환카드 주가조작 사건과 대주주 적격성 문제의 연관성에 대해서는 "주가조작은 론스타가 외환은행의 대주주가 된 이후의 문제"라며 "직접적인 문제가 있는 것은 아니다. 사법적인 판단을 기다려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기성용 성폭행 의혹, 엇갈리는 주장…진실은?
  • [속보] 당정 "재난지원금 대상, 대폭 확대...액수도 상향"
  • '또' 내려앉은 비트코인…5천100만원대
  • [속보] 3·1절 집회 신고 1670건 접수…방역위반시 행정처분
  • 김동성, 의식 흐릿한 상태로 병원 이송…"생명 지장 없어"
  • '58세' 데미 무어, '7억 전신성형' 후 근황 공개 '깜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