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세븐일레븐, 업계최초 시간선택제 일자리 채용

기사입력 2014-05-27 11:1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세븐일레븐은 편의점 업계 최초로 결혼이나 육아 등으로 경력이 단절됐거나 정년퇴직으로 새 일자리를 찾는 중장년층을 대상으로 시간선택제 일자리 채용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대상 인원은 총 30명으로, 모두 정규직이다. 채용 인력은 점포관리직과 일반사무 직군에서 근무하게 된다.
점포관리직은 수도권 소재 20개 직영점에서 진열 발주, 재고관리 등의 업무를 맡는다. 거주지 우선 배치 기준에 따라 집에서 가장 가까운 직영점을 근무지로 배정해 일과 가사를 병행하는 주부 지원자들의 편의를 배려할 계획이다.
일반사무직은 본사 스탭으로 각 부서에 배치돼 문서관리 등을 담당한다.
근무시간은 총 6시간으로 점포관리직은 오전 9시~오후 3시, 오후 3시~9시 중 한 타임을 골라 근무하게 된다.

일반사무직 근무시간은 오전 10시~오후 4시다.
접수는 세븐일레븐 홈페이지(www.7-eleven.co.kr)이나 고용노동부, 인쿠르트 등을 통해 다음달 1일까지 진행된다. 최종 합격자는 내달 중순경 발표되고, 2주간의 입문 교육을 거쳐 정식 배치될 예정이다.
[김태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