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KT&G, 지난해 해외 담배판매량 `사상 최대`…에쎄가 `효자`

기사입력 2017-01-20 11: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br />
글로벌 담배기업 KT&G(사장 백복인)가 지난해 해외 시장에서 사상 최대 실적을 거둬들였다.
KT&G는 지난해 해외 담배 판매량이 전년보다 4.7% 증가한 487억 개비를 기록해 2년 연속 최고 판매량을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아울러 판매액 역시 역대 최고인 8억1208만 달러를 달성했다고 덧붙였다.
KT&G는 이에 대해 중동, 러시아 등 기존 주력시장 외에 아시아, 아프리카, 중남미 등 신흥시장에서 유통망이 확대돼 해외 실적 호전을 견인한데다 국가별로 다른 소비자 기호를 반영한 맞춤형 제품들이 좋은 반응을 얻은 결과라고 풀이했다.
KT&G의 수출 주력 브랜드는 '에쎄'로 해외 담배 판매량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에쎄는 세계 초슬림 담배 판매량의 3분의 1이상을 차지하고 있다.
KT&G는 에쎄에 이어 레종과 보헴 등 전략 제품을 향후 글로벌 브랜드로 육성하

겠다는 계획이다.
KT&G 관계자는 "1988년부터 30년간 해외 시장을 적극 개척해 온 결과 KT&G는 세계 50여개 국에 제품을 수출하는 글로벌 담배기업으로 성장했다"며 "앞으로도 공격적인 투자와 다양한 제품 개발을 통해 수출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최기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7명 숨진 현대아울렛 합동감식…담배꽁초 없고 전기차 폭발도 아니다?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헤어지자는 여친 집에 살해하려 찾아간 남성…징역형 선고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박유천 "국내서 활동하게 해달라" 신청…법원서 '기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