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KT&G, 전국 저소득 가정에 5억원 상당 월동용품 제공

기사입력 2018-11-22 10:47


[사진제공=KT&G]
↑ [사진제공=KT&G]
KT&G(사장 백복인)는 연말까지 저소득 가정에 총 5억원 상당의 월동용품을 전달하는 '2018 KT&G 상상펀드 사랑나눔' 봉사활동을 전국 14개 기관에서 펼친다고 22일 밝혔다.
이 행사는 KT&G가 지난 2004년부터 15년째 이어오는 행사로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된다.회사 임직원과 지역 주민들이 함께 김장 김치와 연탄, 이불 등의 물품을 전달한다. 지난해까지 월동용품 전달에 모두 70여억원이 쓰였다.
2011년부터는 월동용품 구입에 KT&G만의 독창적 사회공헌기금인 '상상펀드'가 전액 활용됐다. 상상펀드는 임직원들이 월급의 일부를 자발적으로 기부한 금액에 회사가 같은 금액을 더해 조성된다.
이에 앞서 지난 7일에는 KT&G 천안공장에서 KT&G 임직원과 천안시청 관계자들을 비롯해 천안시자원봉사센터 등 15개 사회복지기관·시설·단체와 봉사자 3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올해 첫 김장 나눔 봉사를 진행했다.
대전 신탄진, 경북 영주와 김천 등에 위치한 KT&G 공장들도 지역 사회복지기관·단체들과 월동용품 나눔에 동참했다. 영업·원료·R&D 소속 9개 본부도 연말까지 서울, 제주, 경남, 강원 등 전국 각지에서 저소득 가정의 겨울나기에 꼭 필요한 월동용품

전달에 나설 계획이다.
김진한 KT&G 사회공헌실장은 "지난해 혹한에 이어 올해도 극심한 한파가 예상돼 소외계층의 겨울나기가 한층 힘들어질 것으로 보인다"며 "수혜자들의 따뜻한 겨울을 위한 맞춤형 월동용품 지원을 통해 이들의 고통 분담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최기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