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KT, 세계 최초 5G 바리스타 로봇 상용화

기사입력 2018-12-25 09: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KT 모델들이 서초구 삼성생명에 위치한 세계 최초의 5G 로봇 카페 '비트' 에서 바리스타로봇이 제조한 커피를 들고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 = KT]
↑ KT 모델들이 서초구 삼성생명에 위치한 세계 최초의 5G 로봇 카페 '비트' 에서 바리스타로봇이 제조한 커피를 들고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제공 = KT]
KT는 서울 서초구 삼성생명 사옥에 있는 무인 로봇카페 '비트'에 5G 네트워크를 적용했다고 25일 밝혔다. '비트(B;eat)'는 커피 전문 브랜드 달콤커피의 로봇 카페로, 바리스타 로봇이 주문을 받고 커피를 제조한다.
KT는 기존 유선인터넷을 연결하여 운영하던 이동형 로봇카페에 5G 무선 네트워크를 적용했다. 로봇카페 비트에는 5G MHS(모바일 핫스팟)가 탑재돼 유선인터넷 연결 없이 5G 기지국 신호를 받아 작동한다.
로봇카페 비트에 설치된 5G 네트워크는 커피 주문 접수는 물론, 풀 HD급의 고화질 지능형 CCTV 영상으로 관제센터에 24시간 로봇의 상태정보를 송수신하는데 쓰인다. 즉, 로봇에 탑재되어 있는 CCTV를 통해 카페를 방문하는 사람들을 인지하고, 카페 안 상황을 고화질의 영상으로 관리자에게 송신하고 로봇의 이상 징후와 오작동 등 상태 정보를 지연 없이 전송한다.
KT는 향후 바리스타 로봇에 음성 인식과 인공지능(AI) 기능을 더해 나갈 계획이다. 음성 인식을 통한 주문 및 정보 알림 기능을 제공하고, 인공지능을 통해 고객에게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달콤커피와 협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로봇카페 비트는 4만 9500원(부가세 포함)에 10GB가 제공되는 5G MHS단말 전용 요금제가 적용된다.

박현진 KT 5G 사업본부장은 "5G 바리스타 카페 비트는 서울 강남 도심에서 고객들에게 실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세계 최초의 5G 로봇카페"라며, "5G 시대에 지능형 로봇은 우리 생활과 산업 전반을 완벽하게 혁신하는 새로운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김승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코로나19 어제 신규확진 77명…다시 두 자릿수
  • [속보] 우리나라 수출, 7개월 만에 반등…9월 수출 7.7%↑
  • 추미애 "사과 없으면 후속 조치"…야권 반발
  • 국방부 "첩보에 사살 용어 없다" 실시간 감청설 거듭 부인
  • "학점 꼴찌" vs "입 좀 닥쳐줄래" 트럼프-바이든 첫 TV 토론 '난장판'
  • 북한 유엔대사 "목숨 같은 존엄 팔 수 없어"…무슨 뜻?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