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BC 박신영, 이선민 몸매 화제에 “껍데기 아닌 알맹이 채워라”

기사입력 2012-03-07 20:2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경닷컴 MK스포츠 김지나 기자] 박신영 MBC 기상캐스터가 이선민 JTBC 기상캐스터 몸매 화제에 불쾌한 심경을 드러냈다.
박 기상캐스터는 7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기상캐스터를 두고 자극적인 기사 좀 내보내지 마세요. 그리고 그런 기사가 나간다면 본인도 가만있지 마세요”라고 이 기상캐스터의 몸매 관련 기사에 일침을 가했다.
이어 그는 “껍데기가 아닌 알맹이를 더 채우세요. 저도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후배님들 사랑해요. 감기조심 하세요”라고 글을 끝맺었다.
최근 온라인 게시판에 ‘김사랑 뺨치는 기상캐스터 이선민’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방송 캡처 장면 속에는 JTBC ‘뉴스10’ 기상 코너를 진행하는 이 기상캐스터의 모습이 담겨있다. 몸의 굴곡을 고스란히 드러내는 초미니 화이트 원피스를 입고 기상 소식을 전하는 그녀에 누리꾼들은 “미스코리아 출신 김사랑의 몸매가 떠오른다” “몸매밖에 안 보인다”며 뜨거운 관심을 쏟았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비건 다음 주 방한"…10월 북미회담 가능성
  • [속보] 코로나19 어제 63명 신규 확진…지역발생 36명·해외유입 27명
  • 휘발윳값 6주 연속 상승세…ℓ당 1천355.4원
  • 서울서 코로나19 8번째 사망자 발생
  • 검사장 회의 9시간 만에 종료…수사지휘권 행사 부당·재지휘 요청해야"
  • [단독] "재발급받았는데 또 털려"…해외직구 위험 숨긴 카드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