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승우 “‘1박2일’ 하차, 동생 얻고 건강 잃었다”

기사입력 2013-04-27 09:52


배우 김승우가 KBS2 ‘1박2일’ 하차 소감을 밝혔다.
김승우는 지난 26일 밤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이별노래 특집에 출연해 약 1년 만에 ‘1박2일’에서 하차하게 된 소감을 털어놨다.
이날 김승우는 '1박2일'을 하며 잃은 것과 얻은 것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먹는 걸 좋아하지 않았는데 식탐이 늘었다"고 답했다.
이어 “나이가 들어 친구들을 사귀고 싶지 않았지만 든든한 동생들을 얻었다. 좋은 사람들을 만나 뿌듯하다”고 전했다.
또한 “하지만 건강과 체력을 잃었다"고 덧붙여해 안타까움을 샀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