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국민 체감 물가상승률, 정부 공식통계보다 4배 높아

기사입력 2013-09-02 10:07

정부 통계에 따르면 상반기 물가 상승률이 1%대에 불과한데 반해, 국민이 피부로 느끼는 물가 상승률은 5%대가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1일 현대경제연구원이 지난달 13~19일 전국 성인남녀 101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기준 중산층과 체감중산층의 괴리’ 보고서에 따르면, 올 상반기 국민의 체감물가 상승률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4%에 달했다.
이는 통계청이 발표한 물가상승률 1.3%의 4.2배에 달하는 수치다. 특히 자신을 중산층이라고 생각하는 가구(5.2%)보다 스스로 저소득층이라고 생각하는 가구(5.7%)에서 체감물가가 더욱 높은 것으로 밝혀졌다.
또 같은 방식으로 조사한 체감물가는 지난해 8월에도 5.0%로, 공식 물가상승률(1.2%)을 크게 웃돌았다. 이는 실생활과 관련한 물가가 더 가파르게 올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국민 체감 물가상승률, 정부 통계에 따르면 상반기 물가 상승률이 1%대에 불과한데 반해, 국민이 피부로 느끼는 물가 상승률은 5%대가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채널A 뉴스보도 ...
국민 체감 물가상승률, 정부 통계에 따르면 상반기 물가 상승률이 1%대에 불과한데 반해, 국민이 피부로 느끼는 물가 상승률은 5%대가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사진=채널A 뉴스보도 캡처
한편 지표물가와 체감물가의 차이는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