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는 남자다’ 유재석, 고래잡이 20대 훌쩍 넘어 했다 ‘이해해’

기사입력 2014-04-10 08:01 l 최종수정 2014-04-10 08:05


개그맨 유재석이 자신의 포경 수술 경험을 털어놨다
유재석은 9일 오후 첫 방송된 KBS 2TV ‘나는 남자다’에 늦은 나이에 고래를 잡은 한 남성의 사연을 읽으며 “나도 늦게 잡았다”고 말했다.
이날 유재석은 “나도 20대 중반에 수술했다. 남들보다 많이 늦었다”고

고백했다.
이에 노홍철은 “20대 중반이면 데뷔하고 수술한 것 아니냐”고 놀라워했다. 유재석은 “데뷔해도 아무도 몰랐으니까”라며 자신의 무명시절을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나는 남자다 유재석을 접한 누리꾼들은 “나는 남자다 유재석, 안 잡는 사람도 있대” “나는 남자다 유재석, 괜찮아” “나는 남자다 유재석, 했으면 됐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