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 소속사 측, “루머에 대해 법적 대응한다” 선포

기사입력 2014-11-14 15:1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지승훈 인턴기자]
가수 비 소속사 측이 온라인상에 유포된 허위 사진에 대해 법적 대응의 뜻을 밝혔다.
13일 비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온라인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사진 속 인물이 비가 아니라고 강조하며 “비 관련 루머에 대해 변호사를 통해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이라고 전했다.
이 사건을 맡은 법무법인 소명의 김남홍 변호사는 “오늘 소속사 측으로부터 의뢰를 받고 해당 사진을 확인했다”며 “14일 중 사이버수사대에 명예훼손으로 고소장을 접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앞서 온라인상에서는

김태희의 분실 휴대전화에서 유출된 ‘비 샤워사진’이라는 제목으로 얼굴 일부를 가린 한 남성의 나체 사진과 함께 악성 루머가 퍼져 논란이 일고 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비 법적 대응, 악성 루머 너무하네” “비 법적 대응 김태희 분실 폰, 인생 실전이야” “비 법적 대응 김태희 분실 폰, 아무리 비가 싫어도 그렇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화제 뉴스
  • "왜 박원순 사건 침묵하느냐" 비판에…임은정·서지현 답했다
  • 미국에서도 흑사병 출현…'야생 다람쥐' 양성반응 확인
  • "전 세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 4달 새 40배 증가"
  • 배현진, 굴착공사 정보공개 의무화…도로법 개정안 대표 발의
  • 강화도서도 '수돗물 유충' 신고…인천 서구 외 지역도 피해 호소
  • 파미셀, 미국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 호재에 급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