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삼시세끼 어촌편’ 장근석 하차, 다음 방송은 언제?

기사입력 2015-01-17 08:35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윤바예 인턴기자]
배우 장근석이 탈세혐의를 받고 있는 가운데 ‘삼시세끼 어촌편’에서 하차한다.
15일 CJ E&M은 장근석이 ‘삼시세끼-어촌편’에서 하차한다는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CJ E&M 측은 “장근석의 세금신고누락 관련 보도가 있었다. 소속사에 확인해 본 결과 고의성은 없었다”고 밝혔다.
이어 “해명 이후에도 계속해서 후속 보도가 나오고 있으며 많은 시청자 분들이 장근석의 출연에 대하여 우려를 표하고 있음을 알고 있다”며 “제작진은 지금 장근석이 방송에 출연하는 것은 시기상 적합하지 않다고 판단하였고, 이에 대해 장근석 측과 합의하여 프로그램 하차를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장근석의 하차에 따라 첫 방송 날짜도 연기된다. 장근석의 출연분을 재편집해야하는 과정 때문에 첫 방송 날짜도 일주일 뒤인 23일로 미뤄졌다.
CJ E&M은 “편집 방향 수정 및 재편집에 따른 최소한의 시간이 필요해짐에 따라 16일(금) 방송예정이던 프로그램의 첫 방송 날짜를 부득이 23일(금)로 이동하기로 하였다”면서 양해를 부탁했다.
한편 tvN 관계자는 이날 오후 "손호준이 '삼시세끼-어촌편'의 촬영을 마쳤다"고 밝히며 "1월 초 전남 신

안군 흑산면 만재도에 깜짝 게스트로 투입됐다"고 전했다.
현재 장근석의 하차로 공백이 생긴 상황에서 게스트 손호준이 장근석의 빈자리를 채울 수 있을지 많은 이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 일각에서는 손호준을 장근석 대신 투입하자는 의견도 나오고 있지만, 이에 제작진은 "손호준은 게스트일 뿐"이라며 선을 그었다.
‘삼시세끼 어촌편’‘삼시세끼 어촌편’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