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사진작가 로타, 성추행 의혹 “예뻐서 참을 수 없었다”

기사입력 2018-03-01 00: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작가 로타 성추행 의혹 사진=뉴스데스크 방송 캡처
↑ 사진작가 로타 성추행 의혹 사진=뉴스데스크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유명 사진작가 로타(최원석)가 모델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28일 방송된 MBC ‘뉴스데스크’에서는 로타에게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모델 A씨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A씨는 5년 전 평범한 대학생이던 자신에게 로타가 SNS를 통해 모델을 제안했다고 밝혔다.

이후 A씨는 “(로타가) 자신의 손가락을 물어 보라고 했다. 촬영 중 여성에게 한번은 이걸 시켜본다고 하더라. 계속 어루만졌다”고 주장했다.

A씨는 이를 거부했지만 로타가 멈추지 않아 촬영장을 빠져나왔다고 덧붙였다. 또 로타가 당초 어깨 위만 찍겠다던 약속과 달리 전신사진을 찍었다고 말했다.


A씨는 촬영 후에도 로타가 ‘네가 너무 예뻐서 참을 수가 없었다’는 내용의 문자를 보내왔다고 밝혔다.

이어 “로타에게 사진 삭제를 요청했지만 ‘너무 예쁘다’ ‘이걸 어떻게 지우냐’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로타는 “촬영 중 모델의 동의를 구했었고 당시에 아무 문제 제기가 없었다”고 해명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원희룡, '전두환 옹호 발언' 尹에 "학생들 물고문도 잘한 건가"
  • 고민정, '녹취록 공개' 김웅에 "입만 열면 거짓말" 맹비난
  • [속보] 신규확진 1,571명…"유행의 불씨 언제든 되살아날 수 있어"
  • 배우 김동현, 억대 사기로 또 집행유예…"돈 빌리고 안 갚아"
  • "CPA 준비하던 외아들, 화이자 2차 접종 이틀 뒤 사망"
  • '오배달'에 환불 요청하니…"닭 파니까 우습냐" 찜닭 점주 '폭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