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이프 온 마스’, 쌍팔년도 그놈들의 신나는 복고 수사기…新장르물 기대해

기사입력 2018-05-12 09: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라이프 온 마스’
↑ ‘라이프 온 마스’
[MBN스타 김솔지 기자] ‘라이프 온 마스’가 세상 유쾌하고 신나는 복고 수사극으로 차원이 다른 장르물의 탄생을 예고했다.

‘미스트리스’ 후속으로 오는 6월 9일 첫 방송되는 OCN 오리지널 ‘라이프 온 마스’가 1988년도 열정 스웨그 넘치는 형사들의 유쾌한 에너지가 폭발하는 3차 티저를 공개해 꿀잼 지수를 높였다.

‘라이프 온 마스’는 꿈인지 현실인지 알 수 없는 1988년, 기억을 찾으려는 2018년 형사가 1988년 형사와 만나 벌이는 신나는 복고 수사극이다. 연쇄살인범을 쫓던 원칙주의 두뇌파 2018 형사 한태주(정경호 분)가 증거나 절차 따위 필요 없는 육감파 1988 형사 강동철(박성웅 분)과 만나 펼치는 인간미 넘치는 ‘쌍팔년도 그놈들의 신나는 복고 수사극’이 특별한 재미를 선사한다.

앞서 공개된 2차 티저 영상에서 화끈한 팀플레이가 돋보이는 범퍼카 추격전을 선보이며 차별화된 복고 수사극을 예고한 ‘라이프 온 마스’. 이어 공개된 3차 티저 영상에서는 회전목마에 올라 각기 다른 매력을 뽐내며 환희를 만끽하는 복고 수사팀의 유쾌한 에너지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성시 서부경찰서 막내인 ‘순수파 형사 꿈나무’ 남식(노종현 분)의 청량한 미소로 시작하는 티저는 ‘열정파 미쓰윤’ 나영(고아성 분)의 천진난만한 꽃미소에 이어 ‘인상파 행동대장’ 용기(오대환 분)의 허세 작렬한 ‘쌍팔년도 스웨그’로 웃음을 선사한다. 손까지 흔들며 신나게 회전목마를 타는 복고 수사팀의 활기찬 에너지가 절로 미소를 자아낸다.

여기에 ‘심멎’을 유발하는 시크함으로 뇌섹 카리스마를 뽐내는 ‘두뇌파 2018 형사’ 태주와 거친 상남자 포스로 범인을 단단히 지키고 선 ‘육감파 1988 형사’ 동철은 한눈에 봐도 극과 극 비주얼로 궁금증을 자극한다. 범인을 검거하고도 한숨을 내뱉는 태주와 달리 범인의 복면을 장난스럽게 들여다보는 동철의 능청스러움이 대조를 이루며 흥미를 증폭한다.

무엇보다 평범함을 거부하는 개성 강한 캐릭터들이 온몸으로 뿜어내는 유쾌한 에너지는 새로운 복고 수사극의 탄생에 기대감을 더한다. 성격은 제각각이지만 범인을 쫓는 ‘쌍팔년도 열정 DNA’만큼은 쿵짝이 제대로. 티저 말미 가위바위보에 진 동철을 홀로 두고 자리를 뜨는 세상 해맑은 복고 수사팀과 이들을 한심한 듯 바라보지만 범인을 끌고 가는 태주의 입가에 얼핏 비친 미소가 절묘한 조화를 이루며 본방 사수 욕구를 자극한다.

한편 ‘라이프 온 마스’는 ‘보이스’, ‘터널’, ‘나쁜 녀석들’ 등 참신한 소재와 완성도 높은 작품을 꾸준히

선보이며 장르물의 명가로 자리매김한 OCN이 동명의 인기 영국 드라마를 리메이크해 기대를 높이는 작품.

‘굿와이프’에서 리메이크의 묘미를 제대로 살린 섬세한 연출로 수준 높은 드라마를 선보인 이정효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믿고 보는’ 장르물 최적화 배우들이 총출동해 한국의 정서를 녹인 새로운 수사극을 선보인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첫 '서울특별시기관장'…박원순 아들 귀국
  • 미국 시카고 도심서 흉기에 찔려 숨진 시신 발견... 사흘 이상 지난 것으로 추정
  • WHO "현 상황에선 코로나19 사라질 것 같지 않다"
  • 베이징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닷새째 '0명'
  • 다주택자 취득세·양도세 '폭탄'…"집 사지 마라"
  • 네팔서 장마로 잇단 산사태 발생…최소 16명 사망·45명 이상 실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