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운 우리 새끼’ 정려원 “과거 불같은 사랑…母 조언에 딱 끊었다”

기사입력 2018-05-13 21: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운우리새끼 정려원 사진=미운우리새끼 캡처
↑ 미운우리새끼 정려원 사진=미운우리새끼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 정려원이 과거 불같은 사랑을 했다고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정려원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정려원은 “과거 불같은 사랑을 했다. 일을 너무 좋아하는데 일이고 뭐고 다 때려 치고 사랑을 먼저 찾았다”라고 말했다.

이어 “당시 저 사람의 엄마 아빠 키우는 개까지 수발을 평생 다 들겠다는 심정이었다”고 덧붙

였다.

정려원은 “결혼하게 해달라고 기도했다. 기도를 안 하던 제가 엄마한테 얘기하면서 우는 모습을 보더니 엄마가 사랑은 구걸이 아니다 사랑은 같이하고 받는 거다라고 말씀해주셨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엄마의 말을 듣고 그 마음을 딱 끊을 수 있었다”라며 “그 사람도 아직 결혼을 안 했다”라고 말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왜 박원순 사건 침묵하느냐" 비판에…임은정·서지현 답했다
  • 고유정, 가슴주머니에 머리빗 꽂고 담담…2심도 '무기징역'
  • 미국에서도 흑사병 출현…'야생 다람쥐' 양성반응 확인
  • "전 세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 4달 새 40배 증가"
  • 강화도서도 '수돗물 유충' 신고…인천 서구 외 지역도 피해 호소
  • 파미셀, 미국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 호재에 급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