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오늘(17일) ‘불한당’ 1주년 상영회…변성현 감독‧설경구‧김희원 참석

기사입력 2018-05-17 07: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이 개봉 1주년을 맞아 특별 상영회를 개최한다. 변성현 감독을 비롯한 설경구 김희원이 함께 참석해 관객과의 만남을 가진다.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이하 불한당, 변성현 감독)은 개봉 1주년 당일인 오늘(17일) 서울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1주년 기념 상영회 ’땡큐 어게인(Thank You Again)’을 진행한다.
지난해 5월 17일 개봉한 영화는 범죄조직 1인자를 노리는 재호(설경구)와 세상 무서운 것 없는 패기 넘치는 신참 현수(임시완)가 교도소에서 만나 의리를 다지고, 출소 이후 의기투합하던 중 서로에 대해 새로운 사실을 알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범죄 액션 드라마.
개봉 당시 연출을 맡은 변성현 감독이 SNS 논란에 휩싸이면서 작품에 대한 호평에도 불구하고 다소 아쉬운 흥행 성적을 거둔 바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가장 스타일리시한 범죄물의 탄생으로 불리며 ’불한당원’이라는 탄탄한 마니아층을 탄생시키며 불한당원들의 대관 관람 릴레이로 의미있는 흥행을 이어갔다. 설경구는 이 작품을 시작으로 ’살인자의 기억법’까지 연이어 시선을 모으며 각종 영화 시상식 남우주연상 싹쓸이 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날 변 감독과 배우들은 관객들과 함께 영화 관람 후 대화를 이어갈 예정이다. 1년 동안 멈추지 않은 ’불한당원’의 뜨거운 사랑과 애정으로 성사될 수 있는 자리인 만큼 전혜진과 특별 출연으로 존재감을 빛낸 허준호까지 자리해 관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kiki2022@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법원,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금지 가처분 각하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오키나와 미군기지 2곳 봉쇄…공적마스크 제도 폐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