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조윤호, 두 아이 아빠 됐다…"공주님 도착, 건강하게 자라다오"

기사입력 2018-05-25 15:1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개그맨 조윤호가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
조윤호 소속사 관계자는 25일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조윤호의 아내가 이날 오전 서울의 모 산부인과에서 2.99kg의 딸을 낳았다”고 밝혔다.
조윤호는 자신의 SNS에 “오늘 아침 8시에 아라 공주님 세상에 도착하셨어요! 건강하고 착하고 예쁘게 자라다오. 해성 오빠 말도 잘 듣고”라는 글과 함께 딸 사진을 공개했다.

조윤호는 지난 2011년 아들 해성 군을 얻었다. 7년 만에 딸을 품에 안았다.
조윤호는 2007년 KBS 22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드라마 ‘킬미힐미’ ‘돌아와요 아저씨’ ‘굿바이 미스터 블랙’ ‘옥중화’ 등에 출연했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