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서민정, 우정여행서 논물 쏟아…자유만끽하는 ‘뭉뜬’ 여행기

기사입력 2018-08-19 17: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민정 우정여행 사진=JTBC ‘뭉쳐야 뜬다’
↑ 서민정 우정여행 사진=JTBC ‘뭉쳐야 뜬다’
[MBN스타 안윤지 기자] 서민정이 북해도 패키지 도중 눈물을 쏟았다.

19일 오후 방송되는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는 여름 특집으로 양희은, 서민정, 홍진영, 이상화의 우정 여행이 그려진다.

이번 북해도 패키지에 합류하게 된 뉴욕댁 서민정은 지난 10년 간 타지에서 결혼생활을 이어왔다. 가족과 떨어져 홀로 떠나는 여행은 가정을 꾸린 후 처음이다.

이에 여행 내내 그 누구보다 ‘자유’를 만끽하며 시종일관 밝

은 모습을 보였던 서민정은 첫날 밤 그만 눈물을 쏟고 말았다. 그 이유는 바로 한국에서 걸려온 한 통의 전화 때문이다.

안절부절 못하며 통화를 이어가던 서민정은 연락이 끝난 후에도 한참이나 전화기를 손에서 놓지 못하고 이내 울음을 터뜨렸다.

JTBC ‘뭉쳐야 뜬다’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