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남자친구` 송혜교, 멜로 여신의 귀환

기사입력 2018-11-26 14:5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남자친구’ 송혜교의 멜로가 기다려진다.
가슴 시린 겨울, 멜로 감성에 숨을 불어넣을 배우 송혜교가 찾아온다. 28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극본 유영아, 연출 박신우)의 여자 주인공 차수현 역을 맡아 시청자와 마주할 준비를 하는 것. 벌써부터 많은 이들을 설레게 할 송혜교의 멜로에 기대가 모이고 있다.
그동안 송혜교는 다양한 작품으로 대중과 마주해왔다. 그중에서도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에서 송혜교의 진가는 더해졌다. ‘가을 동화’를 시작으로 ‘올인’, ‘풀하우스’, ‘그들이 사는 세상’, ‘그 겨울 바람이 분다’, ‘태양의 후예’까지 매 작품 반향이 있는 로맨스 연기를 펼치며 작품을 빛내온 것이다.
그가 웃으면 함께 웃고, 그가 눈물을 흘리면 함께 울었다. 때로는 청순하고 때로는 솔직한 그의 매력이 풍성한 감정 표현력과 만나 극의 몰입도를 끌어올린 것. 특히 감정의 진동을 만들어내는 그의 멜로에 대중은 열광했다.
송혜교는 특화된 멜로 안에서 끊임없이 변화를 시도, 그 속에 자신만의 색깔을 입혀왔다. ‘그 겨울 바람이 분다’에서는 시각장애인 여자 주인공을 맡아 진정성 있는 멜로를 그려냈고, ‘태양의 후예’에서는 멜로의 부수적인 존재가 아닌, 주체적인 여성 캐릭터로 분해 멜로의 진화를 보여줬다. 자연스럽게 대중은 ‘송혜교의 멜로’를 믿고 보게 됐다.
송혜교가 ‘남자친구’로 다시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이전보다 더욱 깊어진 멜로 감성을 품은 채. ‘남자친구’에서 송혜교는 한 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여자 차수현을 맡아 연기한다. 송혜교는 무채색 같던 삶을 살던 차수현에게 찾아온 가슴 시린 떨림과 사랑의 서사를 그려낼 전망. 수채화처럼 물들여질 사랑의 감정을 송혜교가 어떻게 표현해낼지, 시청자들의 가슴이 두근거리고 있다.
공개된 티저 영상, 포스터만으로도 ‘남자친구’는 그림 같은 멜로, 겨울을 녹일 따스한 감성 멜로를 예고하고 있다.

그 중심에서 송혜교는 겨울 같은 여자에게 찾아온 봄 같은 사랑을 특유의 감성으로 채워낼 것이다. 그동안 멜로 장르에서 눈부신 존재감을 보여준 그녀이기에 ‘남자친구’와의 조합이 기대를 모은다. 올겨울, 멜로 감성에 흠뻑 취하게 만들어줄 송혜교의 시간이 기다려지는 이유다.
‘남자친구’는 28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노숙인 명의' 신종 깡통전세 사기…HUG가 피해 떠안았나?
  • 김정은 "문재인 대통령의 과도한 관심 불필요"…문 전 대통령은 동분서주 했는데
  • "총알받이 안 해" 러시아 징집 반대시위 속 우크라이나 공격
  •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 경찰 조사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영동고속도로서 12중 추돌 '쾅쾅쾅'…아들 구하려다 참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