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차이나는 클라스` 양정무 교수, 김지민 그림에 호평 "세계적인 화가 떠올라"

기사입력 2018-12-11 18: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미술 전문가 양정무 교수가 김지민의 그림에 호평을 보냈다.
오는 12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이하 ‘차이나는 클라스’)에서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양정무 교수가 출연해 ‘아는 만큼 보이는 그림 이야기’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눈다.
최근 진행된 ‘차이나는 클라스’ 녹화에서 오상진이 양정무 교수에게 “그림은 여유 있는 사람들만이 즐기는 문화다. 그리고 어렵다는 편견이 많다”고 말하자 양 교수는 “오늘 그 편견을 확실히 깨주겠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이어 수업 시작부터 우리가 알게 모르게 접했던 뮤직비디오나 광고 속의 익숙한 명화들을 공개하며 학생들의 흥미를 이끌었다.

또한 이날 함께 공부하게 될 게스트가 등장하기 전, 세 점의 그림이 먼저 공개되어 궁금증을 자아냈다. 다양한 추측들이 난무하는 가운데 만능 개그우먼 김지민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김지민은 “이 그림들은 내가 독학으로 그린 그림이다”라고 밝혀 학생들을 놀라게 했다. 이에 지숙은 “김지민이 그림뿐만 아니라 얼굴에도 그림을 잘 그린다”며 절친답게 김지민의 또 다른 능력을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양정무 교수는 김지민의 그림을 보고 “세계적인 화가 OO가 떠오른다”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수업 도중 김지민을

벌떡 일으키며 뿌듯하게 만든 OO의 정체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양정무 교수와 함께 하는 ‘아는 만큼 보이는 그림 이야기’ 1편은 오는 12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차이나는 클라스-질문 있습니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제공| JTBC[ⓒ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쌍방울 뇌물 혐의' 이화영 전 경기부지사 구속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박유천 "국내서 활동하게 해달라" 신청…법원서 '기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