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朴대통령 오늘 오후 '檢 대면조사' 입장 발표…요청 받아들일까

기사입력 2016-11-28 11:44

朴대통령 오늘 오후 '檢 대면조사' 입장 발표…요청 받아들일까

朴대통령 대면조사 입장발표 / 사진=연합뉴스
↑ 朴대통령 대면조사 입장발표 / 사진=연합뉴스

검찰의 계속되는 '대면조사' 요청에 일주일 넘게 침묵으로 일관한 박근혜 대통령 측이 28일 오후 변호인을 통해 입장을 밝힙니다.

검찰이 제시한 대면조사 시한이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어떤 내용을 밝힐지 주목됩니다.

박 대통령 변호인인 유영하 변호사는 이날 오전 법조 기자단에 "오늘 오후에 입장을 전해드리겠다"고 밝혔습니다. 시간은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습니다.

'비선 실세' 최순실(60·구속기소)씨를 둘러싼 의혹을 수사해 온 검찰 특별수사본부(본부장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는 이달 20일 최씨와 안종범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 정호성 전 부속비서관을 기소하면서 박 대통령과의 공모관계를 적시했습니다.

박 대통령을 피의자로 입건했다는 점도 밝히면서 박 대통령 측의 거센 반발에 직면했습니다.

유 변호사는 당시 입장자료를 내 검찰의 수사 결과를 두고 '상상과 추측을 거듭해서 지은 사상누각'이라고 비판하는 등 정면으로 반박했습니다. 검찰의 직접 조사 협조요청에는 일절 응하지 않고 중립적인 특검의 수사에 대비하겠다고도 밝혔습니다.

이후에도 검찰은 박 대통령의 대면조사 방침을 꺾지 않았습니다.

이달 23일에는 유 변호사를 통해 '29일까지 대면조사를 요청한다'는 취지의 요청서를 보내고 답변을 기다려 왔습니다.

청와대와 유 변호사는 이에 대해

일주일 가까이 무응답으로 일관했으나 이날 유 변호사가 입장을 밝히겠다고 함에 따라 향후 검찰 수사에 변수로 작용할지 큰 관심을 끕니다.

검찰은 전날 '문화계 황태자'로 불린 광고감독 출신 차은택씨 등을 기소하면서도 박 대통령이 차씨와 최순실씨, 안 전 수석과 공모했다고 밝혔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