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황교안 권한대행, 테러 대응 점검 및 탈북인사 신변보호 당부

기사입력 2017-02-21 10:44 l 최종수정 2017-02-22 11: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21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피살사건과 관련해 "테러 대응태세를 다시 한번 점검하고 탈북인사 등에 대한 신변 보호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이어, 말레이시아에서 김정남이 피살되는 등 대북 관련 동향이 급변하고 있다"며 이같이 주문했다.
그는 "국제사회의 시선을 돌리기 위한 추가 테러 가능성도 있는 만큼 3월로 예정된 한미연합훈련 등 굳건한 한미연합방위태세를 바탕으로 북한의 도발을 억제하고 국민의 생명과 안보를 빈틈없이 지켜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사드 배치와 관련해 "국가 안위와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한 자위

적 조치"라는 점을 강조하며 "안보정책에 대한 내부 갈등이 확산되거나 분열양상으로 비치는 것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다"고 역설했다.
아울러 "북한의 미사일 발사 등 시급한 안보 상황을 고려해 국민 여러분들과 정치권에서 힘과 지혜를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디지털뉴스국 길나영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7명 숨진 현대아울렛 합동감식…담배꽁초 없고 전기차 폭발도 아니다?
  • '아빠 힘든 일 하지 마세요' 그 말이 마지막…아들 잃은 아버지는 눈물만
  • 70대 고시원 건물주, 손 묶인 채 목 졸려 사망
  • [단독] 제명된 변호사가 사건 수임…'사기 혐의' 체포
  • "개업한 지 한 달인데"…공짜 안주에 맥주 5병 시킨 남성들 2만 원 '먹튀'
  • 박유천 "국내서 활동하게 해달라" 신청…법원서 '기각'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