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외교부 "위안부 문제는 역사의 교훈"

기사입력 2017-09-28 16:51 l 최종수정 2017-10-05 17: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외교부는 "위안부 문제를 역사의 교훈으로 기리고자 하는 노력은 (한일) 위안부 합의와 무관하게 계속해 나간다는 것이 우리 정부의 입장"이라고 28일 밝혔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서울 도렴동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을 통해 위안부 기림일 지정 법안의 국회 상임위원회 통과와 관련한 일본 정부의 우려 표명 등에 대한 논평에 이같이 답했다. 노 대변인은 "소녀상 문제를 포함해서 위안부 문제에 대한 우리

정부의 입장은 '한일일본군위안부피해자문제 합의검토 TF'의 검토 결과 등을 바탕으로 정립해 나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지난 7월31일 외교부는 위안부 TF가 출범을 밝히며 위안부 합의 관련 협의 경과와 내용 전반에 대해 평가하겠다고 전했다.
[디지털뉴스국 엄하은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문에 이재명 취임하자마자 말 바꾼 정황 담겨
  • [MBN 여론조사] 이재명 32.5% vs 윤석열 43.4%…윤석열·홍준표 접전
  • 이재명 '지사직 사퇴' 고심…이낙연 만남이 관건
  • [단독] '생수병 사건' 숨진 직원 집에서 메탄올·수산화나트륨 발견
  • 윤석열 서울대 동기, 왜 뿔났나?..."윤, 그렇게 살아왔다는 자백"
  • 신자마자 '툭' 터졌는데 반품 거부?…온라인 신발 쇼핑 피해 속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