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 대통령 "2·28 민주운동이 촛불혁명의 시작"…첫 대구 방문

박예은 기자l기사입력 2018-03-01 10:19 l 최종수정 2018-03-01 12: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문재인 대통령은 국가기념일 지정 이후 처음 대구에서 열린 '2·28 민주운동' 기념식에 참석했습니다.
촛불혁명의 시작은 2·28 민주운동이었다며 대구시민의 용기에 박수를 보냈습니다.
송주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취임 이후 처음 대구를 찾은 문재인 대통령.

2·28 민주운동 기념탑 앞에서 참배한 뒤 기념식에도 참석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대통령
- "국가기념일이 돼야 한다는 대구 시민들의 염원이 이제야 이렇게 실현되었습니다."

국가기념일 지정은 문 대통령 대선 공약으로 지난 6일 공포됐습니다.

2·28 민주운동은 이승만 정권을 무너뜨린 4·19 혁명의 도화선이 됐단 평가가 있습니다.

문 대통령도 6월 민주항쟁에서 촛불혁명으로 더 큰 민주주의에 도달하는 시작에 2·28 민주운동이 있었다고 말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 대통령
「- "우리는 지난 촛불혁명을 통해 국민이 권력을 이길 수 있다는 것을 다시 증명했습니다. 돌이켜 보면 그 까마득한 시작이 2·28 민주운동이었습니다."」

특히 대구를 민주주의 뿌리라고 평가하며, 2·28 민주운동이 국가기념일로 지정됐다고 여기서 끝은 아니라고 강조했습니다.

▶ 스탠딩 : 송주영 / 기자
- "문 대통령은 연대와 협력 덕분에 정치적 민주주의가 가능했다고 강조하며, 앞으로는 사회·경제적 민주주의 달성을 위해 끝까지 함께 하자고 당부했습니다. MBN뉴스 송주영입니다."

영상취재 : 구민회 기자·김석호 기자
영상편집 : 김경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그만 끝내고 싶다"…30대 경찰, 유서 남기고 극단 선택
  • '대장동 핵심' 남욱 귀국…검찰, 체포 뒤 영장 청구
  • "다들 보고만 있었다" 전철 안에서 성폭행...美 '충격'
  • 95세 송해, '전국노래자랑' 후임 MC 질문에 "이상용? 아니면 이상벽?"
  • 김어준 "이재명 28%가 민심? 역선택 넘어선 조직표 동원"
  • 배우 정준호 대주주 회사, '직원 임금체불·임원 욕설'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