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 대통령 "여당 선전했다"

기사입력 2009-11-02 10:00 l 최종수정 2009-11-02 12: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이명박 대통령과 한나라당 정몽준 대표가 오늘(2일) 청와대에서 단독 조찬 회동을 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10·28 재보선에서 여당이 선전했다며, 더욱 분발하라고 말했습니다.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명준 기자~


【 질문1 】
이 대통령과 정 대표 오늘 회동에서 어떤 내용이 오갔습니까?

【 기자 】
이명박 대통령과 정몽준 한나라당 대표가 오늘 오전 7시 30분 청와대에서 만났습니다. 회동은 약 1시간 반 동안 진행됐는데요.

조금 전 조해진 한나라당 대변인이 공식 브리핑을 했습니다.

배석자 없이 이뤄진 오늘 조찬회동에서 이 대통령은 우선 10·28 재보선으로 고생이 많았다고 격려하고, "여당이 선전했다"고 평가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이번 결과는 "너무 이기면 여당이 오만해서 일을 수월히 할까봐 걱정해서 분발하라는 의미였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정 대표가 의석수는 2대3이지만, 실제득표는 여당이 더 많았다고 말했고, 이 대통령은 당당하고 겸허하게 일을 더 많이 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 대통령과 정 대표는 곧바로 이어진 비공개 단독 회동을 가졌는데요, 특히 세종시 문제에 대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이 자리에서 정 대표는 "세종시는 충청도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고 국가발전에 부합하도록 돼야 한다"면서 "이 사안을 검토하기 위해 빠른 시일 안에 당내 기구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대통령과 정 대표는 또 오는 5일부터 시작되는 국회 대정부질문과 내년도 예산안 처리를 국회가 어떻게 대처할 것인지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습니다.

【 질문2 】
오늘 정운찬 총리가 국회에서 이 대통령의 예산안 관련 시정연설을 대독하는데, 어떤 내용들이 담길 것 같습니까?

【 기자 】
이명박 대통령은 오늘(2일) 국회에서 정운찬 총리가 대독하는 '2010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 계획안 제출에 즈음한 시정연설'에서 집권 3년차 국정운영의 방향을 밝힐 예정입니다.

이 대통령은 연설에서 정부와 국회 등의 노력으로 지난 3·4분기 국내총생산이 전 분기 대비 2.9% 증가하는 등 우리 경제가 당초 예상을 뛰어넘는 성장을 이뤄냈다고 평가한 후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현 시점이 중요하다고 강조할 예정입니다.

이 대통령은 또 연설에서 규제개혁과 4대강 살리기·신성장동력 육성·G20 성공개최 등을 위한 협조를 당부할 예정입니다.

이 대통령은 그러나 오늘 연설에서 최근 뜨거운 쟁점이 되고 있는 '세종시' 문제에 대해서는 아무런 언급도 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지금까지 국회에서 전해 드렸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원진 "이준석, 2~3월 신당 창당 가시화…여권 분할 필연적"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中 억만장자 류차둥, 4년 만에 여대생 성폭행 사건 합의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푸틴의 '전쟁 동원령'에 반발…투신한 20대 러시아 래퍼
  • 장성규, 억대 외제차 선물 공개…"연예인병 재발, 열일할게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