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감사원 "재외공관 회계부정 심각"

기사입력 2009-12-02 15:38 l 최종수정 2009-12-02 23: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영사관 직원이 공금 수억 원을 빼돌리는 등 재외공관의 회계부정이 심각한 것으로 감사원 감사에서 드러났습니다.
감사원은 재외공관 회계실태를 감사한 결과, 12개 재외 공관에서 33억여 원이 부당집행된 사실을 적발했다고 밝혔습니다.
감사원은 중국 상하이 총영사관 L씨의 횡령을 적발해 검찰에 수사를 의뢰했고 프랑스 대사관 한국문화원 등 5개 해외문화원 주재관들이 26억 원을 부당하게 사용한 사실도 확인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중거리 탄도미사일 발사…4,500km 날아 태평양 낙하
  • 미·일 정상통화 "북한 가장 강력히 규탄"…"올해 7차 핵실험"
  • 보수 원로 김동길 명예교수 별세…향년 94세
  • 뉴욕증시, 국채금리 하락에 상승…나스닥 3.34% 상승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