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채팅방에서 말다툼하다 대학생 살해

기사입력 2012-05-02 20:01 l 최종수정 2012-05-02 21: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서울 도심 한복판에서 대학생을 살해하고 도주한 피의자들이 모두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카카오톡 그룹채팅방에서 알게 된 이들은 온라인 상에서 말다툼을 벌이다 결국 범죄로까지 이어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전정인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늦은 밤, 공원 계단 위로 두 남성과 한 여성이 올라갑니다.

그리고 가방을 멘 또 다른 남성이 뒤따릅니다.

잠시 뒤 이 남성은 이곳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범인은 다름 아닌 앞서가던 16살 이 모 군과 15살 홍 모 양.

이들은 김 씨를 흉기로 수십 차례 찔러 살해한 뒤 공원 인근 찜질방에 숨어 있다 어제(1일)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 스탠딩 : 전정인 / 기자
- "홍 양 등과 함께 이곳에서 김 씨를 살해하고 달아난 공범 윤 씨도 범행 이틀 만에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들은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말다툼을 벌이다 김 씨에게 직접 만나자고 한 뒤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카카오톡 대화방을 통해 알게 된 이들은 말다툼을 벌이다가 서로 감정이 격해지면서 범죄로까지 이어진 것으로 경찰은 판단하고 있습니다.

▶ 인터뷰 : 강인석 / 서울 서대문경찰서 형사과장
- "(피해자가) 악성 댓글을 올려 피해자와 피의자들 간의 서로 감정이 격화됐습니다. 이에 이 군 등이 피해자를 죽여버리겠다는 내용의 메시지를 주고받다가…."

경찰은 이들을 상대로 추가 조사를 벌인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입니다.

MBN뉴스 전정인입니다.

(영상 취재 : 김원 기자)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윤석열, '당선축하' 문자 발신…이준석 "대선승리 계속 노력"
  • 文 "스가 못 만나 아쉽다"... 日 "G7 확대 반대"
  • 김어준 부친상, 범여권 인사 조문 행렬에 근조기도 빼곡
  • 6살·1살 딸 살해 후 가방에 넣어 바다에 유기한 아빠
  • 단백질에 꽂혔다…3000억 시장에 줄줄이 출사표
  • 헬기 바닥에 테이프로 사람 붙이고 비행…아찔한 실험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