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미국인 강사, 아이팟 몰카로 여성 300명 촬영 '기소'

기사입력 2013-06-25 14:54 l 최종수정 2013-06-25 14:5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는 공공 장소에서 여성 신체부위를 몰래 촬영한 혐의로 미국인 K(45)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25일 밝혔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서울의 유명 어학원에서 강사로 일하

는 K씨는 지난 5월8일∼15일 휴대용 MP3 기기인 아이팟에 내장된 카메라로 지하철 등 공공장소를 지나는 여성 불특정 다수의 하체부위를 306차례에 걸쳐 동영상으로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씨는 주로 짧은 치마나 핫팬츠를 입은 여성들이 계단을 오르거나 경사진 곳에 서있는 때를 노려 허벅지, 엉덩이 등 부위를 찍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윤석열, '당선축하' 문자 발신…이준석 "대선승리 계속 노력"
  • 文 "스가 못 만나 아쉽다"... 日 "G7 확대 반대"
  • 김어준 부친상, 범여권 인사 조문 행렬에 근조기도 빼곡
  • 6살·1살 딸 살해 후 가방에 넣어 바다에 유기한 아빠
  • 단백질에 꽂혔다…3000억 시장에 줄줄이 출사표
  • 헬기 바닥에 테이프로 사람 붙이고 비행…아찔한 실험 논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