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기 환경 악화 추세...오존·미세먼지 심각

기사입력 2006-11-01 15:32 l 최종수정 2006-11-01 15: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005년도 대기오염 조사결과 2004년에 비해 서울과 대전, 대

구 등 대부분의 지역이 악화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오존의 경우 수도권에만 9일 동안 63차례나 오존주의보가 발생해 전체 84차례 가운데 75%를 차지했습니다.
미세먼지 연평균 농도도 서울과 경기지역이 뉴욕이나 런던, 도쿄 등 세계 주요도시보다 2배 이상 높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술값 낼 테니 문 열어 줘"…사복 경찰에 딱 걸린 불법 영업
  • [단독] 정세균, 감염병법에 '손실보상' 문구 추가 검토
  • 바이든, 46대 미 대통령 취임…"통합에 영혼 걸겠다"
  • 신규 확진 401명…학원·사우나 집단감염 계속
  • 설 전 첫 백신 맞나…"접종센터 전국 250곳 목표"
  •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 문서' 유출범은 공무원…검찰 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