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인질범 김상훈, 의붓딸 성폭행 시도후 살해…결박 풀고 성추행

기사입력 2015-01-16 13:26

인질범 김상훈, 의붓딸 성폭행 시도후 살해…결박 풀고 성추행
자료화면 /사진=MBN
↑ 자료화면 /사진=MBN

인질범 김상훈, 의붓딸 성폭행 시도후 살해…결박 풀고 성추행


인질 살해범 김상훈이 작은딸에게 성폭행을 시도하고 죽인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특히 김상훈은 작은딸을 2년 전에도 성폭행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인질살해범 김상훈은 지난 12일 저녁 9시쯤 전 남편 최 모 씨를 살해했습니다.

전 남편의 동거녀와 작은딸은 결박한 채 작은 방에 감금하고, 11시에 귀가한 큰딸까지 인질로 잡았습니다.

이때부터 김상훈의 엽기적 행동이 시작됩니다. 김상훈은 "작은딸에게 사랑한다. 너는 내 여자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리고 13일 새벽. 전 남편의 동거녀와 큰딸이 있는 곳에서 작은딸의 결박을 풀고 가슴을 만지는 등 성추행합니다.

이후 성폭행까지 하려고 한 김상훈은 자위행위까지 하는 충격적인 모습을 보였습니다.

13일 오전 9

시 20분 아내와 첫 통화를 했지만, 이후 전화가 되지 않자, 작은딸의 목을 흉기로 찌른 뒤 질식시켜 살해했습니다.

피해가족들은 김상훈이 현재 16살인 작은딸을 이미 2년 전에 성폭행했다고 전했습니다.

또 수시로 폭행하고 살해 협박도 일삼았다며, 김상훈을 사형시켜달라고 호소했습니다.


'인질범 김상훈' '인질범 김상훈' '인질범 김상훈'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