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김병지 아들, 학교 폭력 가해자? “답답하고 억울하다”

기사입력 2015-11-06 17:23 l 최종수정 2015-11-07 17:3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병지’ ‘김병지 선수’
축구선수 김병지(전남 드래곤즈·45)의 아들이 학교 폭력 가해자라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학교 폭력 피해자 엄마입니다. 가해자의 횡포, 어디까지 참아야 합니까”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의 게시자는 “초등학교 2학년 아이가 체험학습에서 가해 아동에게 얼굴을 긁혀서 전치 2주의 진단서를 끊었다”며 “아이는 1학년 때부터 맞아왔다. 가해 아동의 아빠는 전국민이 다 아는 유명인”이라고 밝혔다.
게시자가 주장하는 가해 아동의 아빠는 김병지 선수로 드러났다.
이후 김병지 선수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우리 아이가 부족한 점이 있지만 마치 우리 가족 전체가 패륜가족인 것처럼 퍼지고 있어 답답하고 억울하다”며 “아들이 다른 학생의 얼굴

에 상처를 낸 것은 사실이지만 그 전에 해당 학생 또한 아들에게 폭력적인 행동을 했다”고 주장했다.
김병지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김병지, 뭐가 진실인지” “김병지, 아이 얼굴 심하긴 하다 정말” “김병지, 원만하게 해결 잘 됐으면”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매경닷컴 권지애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폐연료봉 운송 사고 땐 피폭돼도 사실상 무보험?
  • 이틀 만에 또 미사일…북 외무성 "항모 끌어들여 위협"
  • [단독] '입금만 700여명'…비상장주식 사기 일당 무더기 검거
  • [단독]"장애인용 쇼핑카트는 어디에?"…대형마트 관리감독에 손 놓은 정부
  • 비·조정석, 유명 골퍼와 불륜설에 강경 대응…"명백한 허위"
  • "새 MC가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해 기대했는데"…대구 달서구 주민들 불만,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