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검찰 조희팔 아들 영장에 내연녀 긴급 체포까지…조희팔 미스테리 풀리나

기사입력 2015-11-07 14: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검찰 조희팔 아들 영장에 내연녀 긴급 체포까지…조희팔 미스테리 풀리나

검찰 조희팔 아들 영장 소식에 내연녀 긴급 체포 소식까지 전해져 눈길을 끌고 있다.

7일 검찰에 따르면 대구지검 형사4부(부장검사 황종근)는 범죄수익 은닉의 규제 및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조씨 내연녀로 알려진 김모(55·여)씨를 지난 6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검찰 조희팔 아들 영장에 내연녀 긴급 체포까지…조희팔 미스테리 풀리나
↑ 검찰 조희팔 아들 영장에 내연녀 긴급 체포까지…조희팔 미스테리 풀리나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조희팔이 중국으로 달아난 이듬해인 2009년 국내에서 조희팔 측으로부터 양도성예금증서(CD) 형태로 10억원을 받아 은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김씨에게 CD를 전달한 인물 등에 대해서도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검찰은 조희팔 주변 인물에 대한 압수수색과 계좌추적 과정에 혐의를 확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검찰은 6일 2011년 중국에서 도피 생활 중이던 조희팔에게서 중국 위안화로 12억원을 받아 은닉한 혐의로 조씨 아들(30)를 붙잡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은 조희팔과 조희팔 조직 2인자 강태용(54)이 2008년 중국으로 도주한 이후 그들과 접촉한 인물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검찰은 조씨 아들과 내연녀 등을 상대로 은닉재산의 행방뿐만 아니라 조희팔 위장 사망 의혹, 정관계 로비 및 비호세력 등도 조사하고 있다.

검찰 조희팔 아들 영장

/온라인 뉴스팀 @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반지하 참변' 막는다…장애인부터 임대주택 이주 시작된다
  • [제보M] "이번 주말 숙박비는 140만 원"…불꽃축제 노린 호텔 바가지 상술
  • [포커스M] '콜버스' '합승 택시'등 택시 대란 대안에 규제만 가득
  • "앗 가짜네"…모형 휴대전화 맡기고 담배 1,500만 원어치 챙긴 40대
  • '이게 뭡니까' 나비넥타이 김동길 교수 별세…향년 94세
  • 메가스터디교육, '수학 1타' 현우진과 재계약 성공…주가 상승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