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태풍경로]태풍 '탈림'에 이어 제19호 '독수리'까지?…스텝 꼬인 태풍에 한반도 '긴장'

기사입력 2017-09-14 08:49 l 최종수정 2017-09-21 09: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태풍경로]태풍 '탈림'에 이어 제19호 '독수리'까지?…스텝 꼬인 태풍에 한반도 '긴장'


제 18호 태풍 '탈림'이 대만을 관통할 것이라던 당초 예측과 달리 곧바로 중국 동부로 향하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태풍은 또다시 방향을 돌려 일본으로 상륙할 것으로 관측됩니다.

일본으로 방향을 튼 것으로 확인되면서 제주도 등 서남부 해안이 간접영향권에 들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남중국해 해역에 제19호 태풍 ‘독수리’가 등장했습니다.

중국 당국은 남중국해 해역에 또 다른 열대성 저기압이 제19호 태풍 '독수리'로 발전하면서 탈림과 함께 쌍태풍이 등장하자 잔뜩 긴장하고 있습니다.

이 태풍이 15일께 하이난(海南) 부근 해역을 지날 예정이어서 윈난(雲南)성, 광둥(廣東)성 등 중국 남부 지역에 심각한 피해가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한편 태풍 '탈림'은 14일 오전 3시 현재 매우 강한 중형 태풍으로 일본 오키나와 서쪽 약 290km부근 해상에서 매시 12km의

속도로 북서진하고 있습니다.

경로를 예측할 수 없는 태풍 '탈림'은 오는 16일 새벽 03시경에는 서귀포 남쪽 약 410km부근 해상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태풍이 북상하면서 오는 15일 제주도전해상과 남해상에는 기상특보가 확대 또는 강화되어 발표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화제 뉴스
  • 쑥대밭 됐는데 또 철원에 물 폭탄…집기 옮기며 발만 동동
  • 섬진강 마을은 진흙 범벅…산사태로 부부 사망
  • [종합뉴스 단신] 대법 "평소 허락했어도, 잠든 연인 나체 촬영은 유죄"
  • [종합뉴스 단신] 강경화, 6개월 만에 해외 출장…독일과 전략 대화
  • 조국 "검찰, 대통령 탄핵 밑자락 깔아" 주장 논란
  • 검찰 중간간부도 물갈이?…'애완용 검사' 정치권 공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