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문 대통령 "미투 피해자에 경의…분명한 변화 만들겠다"

기사입력 2018-03-04 18: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제공=연합뉴스]
↑ [사진제공=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최근 우리 사회는 미투(
문 대통령은 4일 3·8 세계 여성의 날을 맞이해 열린 제34회 한국여성대회에 축사를 보내 "미투운동은 우리 사회를 성평등과 여성인권이 실현되는 사회, 나아가 모두가 존엄한 사회로 나가자고 이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2차 피해와 불이익, 보복이 두려워 긴 시간 가슴 속에만 담아뒀던 이야기를 꺼낸 피해자들에게 경의를 표한다"며 "여러분의 용기있는 행동은 성폭력이 민주주의와 공동체를 위협하는 중대한 범죄임을 증언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성차별적 사회구조를 개선하고 사회 곳곳에서 실질적 성평등이 이뤄지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며 "젠더폭력에는 한층 더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또 "여성이 공정한 기회를 갖고 지속적 경제활동을 할 수 있도록 만들겠다. 사회 모든 분야에서 여성들 역량이 충분히 발휘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이를 위한 법제도 개선은 물론 사회 전반의 문화와 의식변화를 위해 시민과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아울러 "더 좋은 민주주의

도, 지속가능한 경제성장도 성평등의 기반 위에서 가능하다"며 "내 삶을 바꾸는 시작이 성평등"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여성이 행복한 사회, 모두가 더불어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 나가는 길에 언제나 함께하겠다. 굳건한 연대의 손을 내민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국 김수연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임진강 폭우에 군남댐 수문 전부 개방…주민들 긴급 대피
  • 가평에서 토사에 펜션 완파…3명 숨진 채 발견
  • '성추행 의혹 외교관' 귀국 인사조치…언론플레이엔 '유감' 표명
  • 홍천 캠핑 확진자, 선릉역 커피전문점에 30분 머물러…"연쇄 감염 확인 중"
  • 서울 16개 하천 출입통제…홍제천·불광천 한때 범람 위험 '대피경보'
  • 윤석열 침묵 깨고 직접 쓴 인사말 보니…각종 논란 입장 담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