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태풍 `콩레이` 영향 전국에 비…낮 최고기온 19~26도

기사입력 2018-10-06 05: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토요일인 6일 제25호 태풍 '콩레이'의 영향으로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다가 오후에 서쪽 지방부터 차차 그치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 100∼200㎜다. 많은 곳은 250㎜ 이상 올 수 있다.
경북 동해안을 제외한 경상도는 60∼150㎜이며 경남 해안과 지리산 부근 등은 200㎜ 이상 비가 예보됐다.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 지방과 전라도는 30∼100㎜, 제주도 5∼30㎜다.
지역에 따라 시간당 30∼50㎜의 강한 비와 함께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피해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 오전 5시 현재 전국 주요 지역의 수은주는 서울 16.7도, 인천 16.9도, 춘천 16.1도, 강릉 16.5도, 대전 17.2도, 전주 18.5도, 광주 18.6도, 제주 22.4도, 대구 18.8도, 부산 23.5도 등을 가리키고 있다.
낮 최고기온은 19∼26도에 이르겠다. 태풍의 영향으로 대부분 지역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고 비가 내리면서 기온이 오르지 못해 낮 기온이 평년보다 조금 낮겠다.
[디지털뉴스국]

'콩레이' 제주 접근…어민들 '비상'<br />
<br />
    (서귀포=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제주를 향해 북상중인 5일 오후 어민들이 서귀포항에 정박한 어선의 안전...
↑ '콩레이' 제주 접근…어민들 '비상'

(서귀포=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제25호 태풍 '콩레이'가 제주를 향해 북상중인 5일 오후 어민들이 서귀포항에 정박한 어선의 안전을 점검하고 있다. 2018.10.5

jihopar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미투 운동' 김지은, 안희정 등 상대로 3억원 손해배상 소송
  • 北 최선희 "북미회담설에 아연…미국과 마주앉을 필요없어"
  • 광주 일곡중앙교회 신도 수 1천 500여명... 집단감염 우려
  • 거주하는 할머니 없는 정의연 마포쉼터…"8년 만에 문 닫는다"
  • 고 최숙현 선수 폭행 가해자 '팀닥터', 의사 면허도 없는 것으로 드러나
  • "구급차 막은 택시로 환자 사망" 논란…경찰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