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한유총 강경파 항의에 서울지회장 쓰러져…신변보호 요청

기사입력 2018-12-03 08:13 l 최종수정 2018-12-03 08: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유총, '유치원 3법' 반대/사진=MBN 방송캡처
↑ 한유총, '유치원 3법' 반대/사진=MBN 방송캡처

한국유치원총연합회 박영란 서울지회장이 일부 강경파 회원들의 항의를 받고 쓰러져 입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박 지회장은 경찰에 신변보호를 직접 요청했습니다.

앞서 한유총은 이른바 '유치원 3법'이 통과되면 대규모 집회를 통해 집단폐원도 불사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유치원 3법'은 유아교육법·사립학교법·학교급식법이 있습니다.

이에 박 지회장은 극단적인 방식보다 합리적인 방향으로 문제를 해결하겠다는 입장을 전했습니다.

그러자 한유총 중앙비대위원을 비롯한 강경파 15명이 한유총 서울지회 사무실을 찾아 집단 폐원에 동참할 것을 압박했습니다.

박영란 서울지회장/사진=MBN 방송캡처
↑ 박영란 서울지회장/사진=MBN 방송캡처

박 지회장은 이 자리를 피하려다 쓰러져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현재 영등포구 한 병원의 1인실에 입원한 상태입니다.

한편, 국회 교육위원회 법안심사소위원회는 오늘(3일) 유치원 3법을 심의합니다.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과 자유한국당이 각각 제출한 개정안을 병합해 다룰 전망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김여정 3번째 담화는 도발 명분 쌓기? "대화 신호로 봐야"
  • [단독] 세차장 나오던 택시에 치여 50대 사망
  • [단독] 피투성이 될 때까지 강아지 폭행·학대
  • 여행가방 갇혔던 아이 끝내 숨져…상습폭행
  • 일 정부 "모든 선택지 놓고 대응"…보복 시사
  • 흑인인 전 경찰서장, 시위대 총격에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