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31일부터 어린이집·유치원 주변 10m 이내 금연…걸리면 과태료 '10만원'

기사입력 2018-12-11 11:36 l 최종수정 2018-12-18 12: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오는 31일부터 어린이집과 유치원 주변 10m 이내에서 담배를 피우다 걸리면 과태료 10만원이 부과됩니다.

보건복지부는 오늘(11일)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한 국민건강증진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습니다.

국민건강증진법 개정안은 지방자치단체가 유치원과 어린이집 시설의 경계선으로부터 10m 이내의 구역

중 일반 공중의 통행·이용 등에 제공된 구역을 금연구역으로 지정하도록 했습니다.

이에 따라 시장·군수·구청장은 이날부터 어린이집과 유치원 근처 10m가 금연구역을 알리는 표지를 건물 담장, 벽면, 보도 등에 설치해야 합니다.

그동안 어린이집과 유치원, 학교 등 보육·교육기관의 경우 실내 공간만 금연구역으로 지정돼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영상] '역대급' 허리케인 '이안', 미국 접근 중…템파에 '100년 만 최고' 폭풍
  • 맥 못추는 세계 경제…환율도 '1440원' 또 저점 갱신
  • 제주 오픈카 사망 사고 항소심서 징역 4년…살인혐의는 무죄
  • '숙박대전'으로 4만원 쿠폰받은 여행객들 46만원 써…'11배' 여행지출 효과
  • 윤건영 "김건희 대표 코바나컨텐츠, 임금 체불"…대통령실 "사실 아냐"
  • 물품 보관함서 물이 뚝뚝…강아지 갇힌 채 '헥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