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기] "학부모 부담 던다"…용인시 고교 전 학년 급식비 지원

기사입력 2018-12-24 10:31 l 최종수정 2018-12-24 10: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경기도 용인시가 내년부터 고등학교 3학년에게만 지원했던 학교 급식비를 모든 학년으로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국공립과 사립 등 학교유형과 관계없이 모든 학생들의 밥값 부담을 덜어주겠다는 계획입니다.
이재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경기도 용인의 한 고등학교 점심 급식 시간입니다.

이 학교 3학년 학생들은 전체 급식비의 30% 정도만 부담하고 학교 급식을 이용하고 있습니다.

내년부터 용인 지역의 고등학교에서는 이렇게 3학년뿐만 아니라 전 학년 모두가 급식비 부담을 줄일 수 있게 됩니다.

경기도 용인시가 내년부터 고교 전 학년에 대한 급식비 지원을 결정했기 때문입니다.

▶ 인터뷰 : 송은미 / 경기 용인시 처인구
- "내년에는 1,2학년도 같이 지원을 해준다니까 많이 기대가 되고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고등학생 한 명이 1년 동안 내는 학교 급식비는 90만 원 정도.

이 가운데 70%에 달하는 63만 원을 시가 지원해주는 겁니다.

용인 지역 31개 고등학교, 2만여 명이 내년부터 추가로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습니다.

▶ 인터뷰 : 백군기 / 경기 용인시장
- "부모님의 부담을 덜고 우리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해서 꼭 필요한 일입니다. 앞으로도 학교 급식을 비롯한 다양한 정책을 빈틈없이 추진하겠습니다."

용인시는 급식비 지원에 475억 원의 예산이 필요하다고 보고 관련 예산을 편성해 내년 3월부터 급식비 지원에 나서기로 했습니다.

MBN뉴스 이재호입니다. [ Jay8166@mbn.co.kr ]

영상취재 : 박세준 기자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6인 사표' 선별 수리 가능성…새 비서실장은?
  • 진중권 "공수처, 민초들 삶과 아무 관계 없는데 목숨 거는 이유 모르겠다"
  • [속보] 코로나19 어제 28명 신규확진…지역발생 17명·해외유입 11명
  • '상황극 강간범 역할 무죄' 2심은 어떻게?…12일 항소심 첫 공판
  • '음주운전' 개그맨 노우진, 검찰에 기소의견 송치
  • 수술실 CCTV, 실시간 공개하는 성형외과 등장…업계 관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