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애완견도 묶어두지 않는데"...보육교사, 원생 학대 정황 포착

기사입력 2019-02-15 10:11 l 최종수정 2019-02-22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충남의 한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가 원생을 의자에 앉힌 뒤 잠금장치로 묶어 학대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해당 보육교사는 학무보 신고로 경찰에 입건됐습니다.

지난해 11월 20일 오후 5시 30분쯤 충남 아산시 배방읍 한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가 원생을 1차례

씩 때리는 모습이 CCTV에 찍혔습니다.

보육교사는 잠금장치가 채워진 부스터 의자에 아이를 앉히고, 강제로 잠을 재우려고 아이들에게 이불을 뒤집어 씌우기도 했습니다.

학부모는 아이가 이런 상태로 50여 분간 묶여 있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아이를 믿고 맡겼는데 이런 일(학대)을 당해 가슴이 아프다"고 울먹였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미사일 발사는 미국의 직접적 군사위협에 대한 자위적 조치"
  • 미국, 반도체장비·AI반도체 대중 수출 통제…삼성·SK는 별도 심사
  • 미 재무부, '대북 석유수출' 개인 2명·사업체 3곳 제재
  • 이준석 "어느 누구도 탈당 말라"…이순신 장군 '정중여산' 인용
  • 검찰, 박수홍 친형·형수 기소…"61억 7천 만 원 횡령"
  • 아산 횟집서 22만원 어치 먹튀…업주 "자수 안 하면 얼굴 그대로 올릴 것"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