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전시에 준해"…전국 지자체 '방역 비상'

김영현 기자l기사입력 2019-09-17 19:30 l 최종수정 2019-09-17 20: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아프리카돼지열병 발병 소식에 전국의 돼지 농장이 발칵 뒤집혔습니다.
전국의 지자체마다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김영현 기자가 국내 최대 양돈 농가가 몰려 있는 충남 지역을 취재했습니다.


【 기자 】
충남 논산의 한 마을입니다.

돼지 농장이 밀집돼 있는 주변으로 방역 차량이 소독액을 쉴 새 없이 살포합니다.

농장은 이미 문을 닫고, 외부인 출입을 통제한 채 방역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 인터뷰 : 돼지 농장 관계자
- "아 그것 때문에 미치죠. 초비상이지 지금…. (소독은) 하루에 두 번이나 세 번…."

▶ 스탠딩 : 김영현 / 기자
-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하면서 외부차량에 대한 방역활동도 강화됐습니다."

마을 진출입로에 설치된 거점 소독 시설에는 온종일 축산 차량들로 북적입니다.

차량은 물론 사람도 소독을 해야만 증명서를 받고 이동할 수 있습니다.

일부 돼지 농장에서는 감염 여부 확인을 위한 혈액 채취 작업도 시작됐습니다.

국내 첫 발병한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전국의 지방자치단체도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특히 의심신고가 추가로 접수된 경기도 연천과 파주와 인접한 강원도 방역 당국은 초긴장 상태입니다.

다른 지자체도 상황실과 대책본부를 가동해 24시간 비상 관리체계에 들어갔습니다.

외국인 노동자가 있는 돼지 농장은 실시간으로 감염 상황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 인터뷰 : 양승조 / 충남지사
- "전시에 준하는 사태로 보고 있다. 19일까지 48시간 동안 일시이동중지명령을 철저하게 준수…."

아프리카돼지열병에 대한 불안감이 확산되면서 전국의 돼지 농장들의 시름도 깊어지고 있습니다.

MBN뉴스 김영현입니다. [ yhkim@Mbn.co.kr ]

영상취재 : 박인학 기자
영상편집 : 이우주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김영현 기자

전국부이메일 보내기
  • 현장에서 뛰는 기자
  • 열려 있습니다. 현장에서 뛰는 기자입니다.
화제 뉴스
  • [단독] '노숙인 명의' 신종 깡통전세 사기…HUG가 피해 떠안았나?
  • 김정은 "문재인 대통령의 과도한 관심 불필요"…문 전 대통령은 동분서주 했는데
  • "총알받이 안 해" 러시아 징집 반대시위 속 우크라이나 공격
  •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 경찰 조사
  • [영상] "김정은 딸 김주애, 북한 국가행사서 처음으로 포착"
  • 영동고속도로서 12중 추돌 '쾅쾅쾅'…아들 구하려다 참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